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정부터 정의윤까지…SSG, 4타자 연속 홈런!
입력 2021.06.19 (21:34) 수정 2021.06.19 (21:4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프로야구 SSG가 한화를 상대로 무려 4타자 연속 홈런을 기록하며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4타자 연속 홈런은 역대 세번째 기록입니다.

신수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5대 3으로 뒤진 6회 투아웃, 대기록 수립이 시작됐습니다.

김민우의 슬라이더를 공략하며 시즌 16호 홈런을 기록하는 최정.

이어서 다음 타자 한유섬이 직구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겼습니다.

두 타자 연속 홈런으로 동점을 만들어 낸 SSG지만, 멈추지 않았습니다.

다음 타자 로맥은 선발 김민우를 끌어내리는 한 점 홈런을 쳤고 정의윤마저 바뀐 투수 신정락의 초구를 받아쳐 4타자 연속 홈런 기록을 완성했습니다.

KBO 역대 세 번째 기록입니다.

SSG는 한화에 7대 5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두산 로켓의 변화구에 KT 타자들이 헛스윙을 연발합니다.

부상에서 2주 만에 돌아온 로켓은 8이닝 동안 삼진 7개를 잡으며 단 한 점만 내줬습니다.

두산은 연속경기 1차전에서 9대 3으로 이겼습니다.

5회, LG 2루수 정주현이 펄쩍 날아올라 김선빈의 빠른 타구를 잡아냅니다.

7회, 이번에는 좌익수 이형종이 김태진의 타구를 훔쳐냅니다.

LG는 김현수의 만루홈런까지 엮어 KIA를 물리치고 선두를 유지했습니다.

KBS 뉴스 신수빈입니다.

영상편집:신승기
  • 최정부터 정의윤까지…SSG, 4타자 연속 홈런!
    • 입력 2021-06-19 21:34:43
    • 수정2021-06-19 21:41:13
    뉴스 9
[앵커]

프로야구 SSG가 한화를 상대로 무려 4타자 연속 홈런을 기록하며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4타자 연속 홈런은 역대 세번째 기록입니다.

신수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5대 3으로 뒤진 6회 투아웃, 대기록 수립이 시작됐습니다.

김민우의 슬라이더를 공략하며 시즌 16호 홈런을 기록하는 최정.

이어서 다음 타자 한유섬이 직구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겼습니다.

두 타자 연속 홈런으로 동점을 만들어 낸 SSG지만, 멈추지 않았습니다.

다음 타자 로맥은 선발 김민우를 끌어내리는 한 점 홈런을 쳤고 정의윤마저 바뀐 투수 신정락의 초구를 받아쳐 4타자 연속 홈런 기록을 완성했습니다.

KBO 역대 세 번째 기록입니다.

SSG는 한화에 7대 5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두산 로켓의 변화구에 KT 타자들이 헛스윙을 연발합니다.

부상에서 2주 만에 돌아온 로켓은 8이닝 동안 삼진 7개를 잡으며 단 한 점만 내줬습니다.

두산은 연속경기 1차전에서 9대 3으로 이겼습니다.

5회, LG 2루수 정주현이 펄쩍 날아올라 김선빈의 빠른 타구를 잡아냅니다.

7회, 이번에는 좌익수 이형종이 김태진의 타구를 훔쳐냅니다.

LG는 김현수의 만루홈런까지 엮어 KIA를 물리치고 선두를 유지했습니다.

KBS 뉴스 신수빈입니다.

영상편집:신승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