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6·13 지방선거
절반 이상 외지에 부동산…‘강남’ 땅부자는 지방 출마
입력 2018.05.31 (21:30) 수정 2018.05.31 (22:0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후보자들 정보를 KBS 데이터 저널리즘팀이 샅샅이 분석해 봤습니다.

후보들 재산 내역이나 부동산 현황 등을 오수호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이번 선거에 출마한 사람은 9천 명이 넘습니다.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 후보자의 재산과, 납세, 병역 등의 정보를 찾아볼 수 있는데요,

데이터 저널리즘 팀에서 좀 더 세밀하게 분석했습니다.

먼저 재산입니다.

가장 많은 사람,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입니다.

천백 억 원이 넘는데요, 5년 동안 낸 세금이 199억 원입니다.

2013년 한 해에 191억 원을 냈는데 재단설립을 위해 주식을 매각했기 때문입니다.

나머지 2위부터 10위를 살펴보겠습니다.

신고한 재산이 모두 120억 원 이상입니다.

민주당과 무소속이 각각 1명, 자유한국당이 7명이었습니다.

후보자를 클릭하면 신고서 내용을 열람할 수 있죠,

이것도 분석했습니다.

시·도지사와 교육감, 국회의원 보궐 선거 후보자 백76명에 대한 분석, 먼저 소개해 드립니다.

절반 이상이 본인과 배우자 또는 자녀 명의로 출마지가 아닌 곳에 부동산을 갖고 있었습니다.

한 충남 교육감 후보는 본인과 부인, 두 아들 명의로 제주도에 땅을 8억 3천만 원어치를 갖고 있었습니다.

서울 강남 3구에 부동산을 갖고 있는 후보자는 모두 16명입니다.

이들이 갖고 있는 땅이나 건물은 평균 10억 5천만 원.

그런데 이 중에 정작 서울에서 출마하는 사람은 교육감 후보 2명밖에 없습니다.

데이터 저널리즘 팀은 시장과 군수 등 기초자치단체장 후보 7백50여 명에 대해서도 분석하고 있습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KBS 뉴스 홈페이지에서 지방선거 또는 데이터룸을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오수호입니다.

[6.13 후보자 분석⑦] 후보자 절반 이상, 다른 시·도에 부동산 보유
  • 절반 이상 외지에 부동산…‘강남’ 땅부자는 지방 출마
    • 입력 2018-05-31 21:32:44
    • 수정2018-05-31 22:04:45
    뉴스 9
[앵커]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후보자들 정보를 KBS 데이터 저널리즘팀이 샅샅이 분석해 봤습니다.

후보들 재산 내역이나 부동산 현황 등을 오수호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이번 선거에 출마한 사람은 9천 명이 넘습니다.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 후보자의 재산과, 납세, 병역 등의 정보를 찾아볼 수 있는데요,

데이터 저널리즘 팀에서 좀 더 세밀하게 분석했습니다.

먼저 재산입니다.

가장 많은 사람,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입니다.

천백 억 원이 넘는데요, 5년 동안 낸 세금이 199억 원입니다.

2013년 한 해에 191억 원을 냈는데 재단설립을 위해 주식을 매각했기 때문입니다.

나머지 2위부터 10위를 살펴보겠습니다.

신고한 재산이 모두 120억 원 이상입니다.

민주당과 무소속이 각각 1명, 자유한국당이 7명이었습니다.

후보자를 클릭하면 신고서 내용을 열람할 수 있죠,

이것도 분석했습니다.

시·도지사와 교육감, 국회의원 보궐 선거 후보자 백76명에 대한 분석, 먼저 소개해 드립니다.

절반 이상이 본인과 배우자 또는 자녀 명의로 출마지가 아닌 곳에 부동산을 갖고 있었습니다.

한 충남 교육감 후보는 본인과 부인, 두 아들 명의로 제주도에 땅을 8억 3천만 원어치를 갖고 있었습니다.

서울 강남 3구에 부동산을 갖고 있는 후보자는 모두 16명입니다.

이들이 갖고 있는 땅이나 건물은 평균 10억 5천만 원.

그런데 이 중에 정작 서울에서 출마하는 사람은 교육감 후보 2명밖에 없습니다.

데이터 저널리즘 팀은 시장과 군수 등 기초자치단체장 후보 7백50여 명에 대해서도 분석하고 있습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KBS 뉴스 홈페이지에서 지방선거 또는 데이터룸을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오수호입니다.

[6.13 후보자 분석⑦] 후보자 절반 이상, 다른 시·도에 부동산 보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