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전국 집중호우
울산 호우경보…울주군 삼동 시간당 66㎜ 폭우
입력 2020.08.07 (06:15) 수정 2020.08.07 (07:09) 사회
오늘(7일) 울산에 호우 경보가 발효됐습니다.

울산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30분을 기해 울산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됐고, 오전 3시 50분께 호우경보로 변경됐습니다.

자동기상관측장비(AWS) 기록에 따르면 울주군 삼동에만 92㎜의 국지성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시간당 최대 강수량은 66㎜를 기록했습니다.

기상대는 8일까지 50∼100㎜, 많은 곳은 15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24.7도를 기록했고, 낮 최고기온은 27도로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전망됩니다.

9일까지 울산 동쪽 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갯바위를 넘거나 해수욕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울산 호우경보…울주군 삼동 시간당 66㎜ 폭우
    • 입력 2020-08-07 06:15:19
    • 수정2020-08-07 07:09:37
    사회
오늘(7일) 울산에 호우 경보가 발효됐습니다.

울산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30분을 기해 울산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됐고, 오전 3시 50분께 호우경보로 변경됐습니다.

자동기상관측장비(AWS) 기록에 따르면 울주군 삼동에만 92㎜의 국지성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시간당 최대 강수량은 66㎜를 기록했습니다.

기상대는 8일까지 50∼100㎜, 많은 곳은 15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24.7도를 기록했고, 낮 최고기온은 27도로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전망됩니다.

9일까지 울산 동쪽 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갯바위를 넘거나 해수욕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